HOME 입시정보

입시정보

입시리포트

복잡한 입시, 이해하기 힘든 정보! 꼼꼼히 분석해 드립니다.

공지사항 뷰
제목 [인문] 성적대별로 확인하는 정시 체크 포인트
분류 지원전략 등록일 2017-12-18 조회 14,923

 

[인문계열] 성적대별로 확인하는 정시모집 체크 포인트

 

 

<최상위권 수험생>

최상위권 대학에서는 가군의 선발 인원이 크게 줄었다.

최상위 7개 대학을 살펴보면, 전체적으로 524명이 줄었는데 특히 가군 감소 인원이 322명으로 나군 감소 인원 202명보다 많았다.

군별 선발 규모를 비교해 보면, 2017학년도에는 이월 인원이 반영되지 않은 최초 모집인원 기준으로 선발 규모가 가군 47.1%, 나군 52.9%로 가군과 나군의 선발 비율 차이가 5.8%에 불과해 어느 정도 균형을 이루었다.

그런데 2018학년도에는 가군 43.4%, 나군 56.6%로 가군과 나군의 선발 비율 차이가 13.2%로 크게 벌어졌다.

 

따라서 최상위 수험생들은 올해 가군에서 좀 더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1] 2017~2018학년도 최상위 7개 대학 정시모집 군별 선발 인원

 

  

 

<상위권 수험생>

주요 상위권 대학에서는 나군의 선발 인원이 크게 줄었다.

최상위 7개 대학을 제외한 주요 상위권 대학의 경우 전체적으로 333명이 줄었는데 특히 나군에서 2017학년도 1,930명을 선발했으나 2018학년도 1,624명을 선발해 306명이나 줄었다.

군별 선발 규모를 비교해 보면, 2017학년도 가군 31.6%, 나군 52.1%, 다군 16.4%에서 2018학년도 가군 34.7%, 나군 48.2%, 다군 17.1%로 최상위권과 달리 가군과 나군의 선발 비율 격차가 다소 줄어들었으나 여전히 나군의 선발 비율이 가군과 다군에 비해 훨씬 높은 편이다.

 

주목할 점은 전체적으로 대학들의 선발 인원이 줄었음에도 가군의 선발 인원은 2명에 불과하지만 오히려 늘었다는 점이다.

이는 각 대학들의 선발 인원 감소가 나군에서 많이 이루어졌으며, 서울시립대에서 가장 선발 인원이 많은 경영학부의 선발 군이 2017학년도 나군에서 2018학년도 가군으로 이동했기 때문이다.  

  

 

[2] 2017~2018학년도 주요 상위권 대학 정시모집 군별 선발 인원

 

   주) 경희대, 중앙대는 캠퍼스 인원도 포함(중앙대는 동일계도 포함)

 

 

<중상위권 수험생>

중상위권 대학에서는 전체 선발 인원이 크게 줄었다.

중상위권 대학에서는 전체적으로 450명이 줄었는데 특히 인하대에서 많은 인원이 감소하였다.

군별 선발 규모를 비교해 보면, 2017학년도 가군 32.4%, 나군 42.5%, 다군 25.2%에서 2018학년도 가군 28.7%, 나군 42.7%, 다군 28.6%가군의 선발 비율이 줄어든 대신 다군의 선발 비율이 늘었다.

이는 아주대가 2018학년도에는 정시모집을 축소하면서 2017학년도에는 모든 군에서 선발했으나, 올해는 다군에서만 선발하는 것으로 변경한 것이 가장 큰 원인이다.

이처럼 중상위권 대학에서는 다군의 선발 비율이 가군과 비슷해짐에 따라 다군에 대한 지원 전략도 꼼꼼하게 체크해야 할 필요가 있다.

 

 

[3] 2017~2018학년도 중상위권 대학 정시모집 군별 선발 인원

 

 

 

<중위권 수험생>

중위권 대학에서는 다군의 선발 인원이 크게 줄었다.

중위권 대학에서는 전체적으로 207명이 줄었는데 다군에서 329명이 줄고 가군과 나군에서는 오히려 선발 인원이 조금 늘었다.

군별 선발 규모를 비교해 보면, 2017학년도 가군 10.4%, 나군 26.3%, 다군 63.3%에서 2018학년도 가군 15.7%, 나군 30.4%, 다군 54.0%로 다군의 선발 비율이 크게 줄어든 대신 가군과 나군의 선발 비율이 고르게 늘었다.

이는 가천대가 2017학년도에는 다군 위주로 선발했으나, 2018학년도에는 가군으로 상당수 모집단위가 이동해 가군과 다군의 선발 비율이 비슷해졌기 때문이다.

또한 다군에서만 선발하는 서경대 역시 선발 인원이 크게 줄어든 것도 한 원인이다. 이처럼 가군과 나군의 선발 비율이 높아졌지만 중위권 대학에서는 여전히 다군 중심의 선발이 이루어진다.

따라서 가군과 나군에서의 경쟁이 치열하기 때문에 가군과 나군의 지원 대학 결정 시 보다 꼼꼼한 전략 수립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4] 2017~2018학년도 중위권 대학 정시모집 군별 선발 인원()

 

    ) 가천대, 경기대는 캠퍼스 인원도 포함하며, 한성대는 인문/자연 통합 선발임

 

 

※ 출처 : 메가스터디 입시전략연구소

 

top